확대 l 축소

진주시, 코로나19 대응 장애인 및 보훈 단체에 마스크 지원



진주시는 코로나19 4차 대유행에 따른 신규 확진자 증가 등으로 정신적·육체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인단체 및 보훈단체 등 40개소에 KF94 마스크 8만여 장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부터 '저소득층 마스크 지원사업'을 추진해 올해 2억 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저소득층인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사회복지시설 등에 상·하반기 2회 마스크를 배부하였으며 

9월에는 사회적 취약계층인 장애인단체 및 보훈단체에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인증을 받은 KF94 마스크를 배부해 코로나19 장기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마스크 배부를 통해 코로나19 확진자 증가로 정신적 육체적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취약계층의 건강을 지키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일상 속에서 사회적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등 예방 수칙을 철저히 지켜주기를 다시 한번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